티스토리 뷰

안녕하세요. 오늘은 킹기훈 견더라는 주제로 포스팅을 해보려고 합니다. 다들 아시겠지만 최근에 bj킹기훈이 버억이라는 유행어를 탄생 시키며, 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겁니다. 그런데 킹기훈하면 떠오르는 것 중 하나가 견뎌라는 말이 있다고 하는데 어떤 의미인지 궁금해 하셔서 알아보았습니다.


- 킹기훈 견뎌 어떤 의미일까?


먼저 킹기훈은 1993년생으로 올해 27살입니다. 겉으로 보기에는 30대나 40대처럼 보인다는 분들도 많으신데 아마 살도 많이 찌고, 까무잡잡한 피부 때문에 그런 게 아닌가 싶은데요. 각설하고 견뎌라는 의미에 대해서 궁금하실텐데요. 견뎌라는 말이 유래된 것은 이렇습니다.

견뎌라는 것은 bj킹기훈이 방송에서 "버억"이라는 유행어가 탄생 이후로 하도 "버억 버억" 거리니까 시청자들이 그만 좀 하라며 얘기를 했다고 합니다. 하지만 킹기훈은 그만 하는 것이 아닌 딱 한 마디를 했다고 하는데요. 그게 바로 "견뎌"라고 합니다.

이 말이 나온 이후로 시청자들은 폭소하였고, 킹기훈에게 "버억" 이후로, "견뎌"라는 신조어가 탄생했다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.

지금까지 킹기훈 견뎌라는 주제로 포스팅을 해보았는데요. 이 내용이 도움이 되셨기를 바라면서 마치도록 하겠습니다. 감사합니다.

댓글
공지사항
링크
TAG
more
«   2019/09   »
1 2 3 4 5 6 7
8 9 10 11 12 13 14
15 16 17 18 19 20 21
22 23 24 25 26 27 28
29 30          
글 보관함